Untitled Document

 

 

 

 

 

 

 

 

 
작성자 헬스조선
작성일 2018-08-14 (화) 07:23
IP: 211.xxx.45
삼겹살, 갈비, 목심… 어느 부위 칼로리가 가장 높을까?
4


    삼겹살, 갈비, 목심… 어느 부위 칼로리가 가장 높을까?  


    더위에 지친 사람들이 몸보신을 위해 고기를 많이 찾는다.

    고기는 단백질 함량이 높고 지용성 비타민도 함유하고 있지만 지방도 많고 열량도 높아 적정량 먹어야 한다.

    열량이 높은 부위와 낮은 부위를 알아봤다.

    돼지고기는 부위가 다양하고 맛도 다양하다. 특히 한국인 외식 메뉴로 삼겹살을 빼놓을 수 없다.

    하지만 구운 것을 기준으로 삼겹살 열량은 100g에 460kcal로 돼지고기 부위 중에서도 가장 높다.

    갈비는 255kcal, 목심은 249kcal다. 돼지고기를 삶아서 먹으면 기름이 빠져 열량이 낮아질 것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은데, 실제로 삶은 삼겹살의 열량은 406kcal로 구운 것과 큰 차이가 없다.

    열량이 낮은 돼지고기 부위로는 안심, 등심이 있다. 삶았을 때 각각 160kcal, 171kcal다. 하지만 안심과 등심은 돈가스로 만들어 먹는 경우가 많아, 이때는 튀기기 때문에 열량이 증가해 주의해야 한다.

    닭고기는 조리법에 따라 다양하게 즐길 수 있어 많은 사람이 즐기는 육류다. 돼지나 소 등 다른 육류에 비해 지방이 적고 단백질이 많아 다이어트용으로도 많이 찾는다. 하지만 부위에 따라 열량이 크게 차이 난다.

    삶은 것을 기준으로 다리는 100g에 177kcal, 날개는 219kcal, 껍질을 제거한 가슴살은 117kcal이다. 또한 조리법에 따라 열량이 달라졌다.

    닭을 좋아한다고 하면 치킨을 좋아하는 사람이 많은데, 튀김옷을 입혀 튀긴 닭은 다리 316kcal, 날개 324kcal, 가슴 255kcal로 높아진다. 건강을 생각한다면 껍질을 제거한 가슴 부위를 삶아 먹는 게 좋다.

    소고기는 다른 육류에 비해 비싼 편이다. 하지만 특유의 식감과 맛으로 인기가 좋다. 소고기는 부위 별로 용도가 다양해 모두 인기가 많다.

    소고기는 구운 것을 기준으로 100g당 양지는 291kcal, 갈비는 292kcal이다. 구이용으로 많이 먹는 등심은 380kcal로 매우 높은 편이다.

    소고기를 고를 때 마블링이 많이 형성된 고기를 찾는 사람이 있는데, 이는 지방질이기 때문에 부드러울 순 있어도 건강에 나쁘다. 마블링이 지방의 섭취를 줄일 수 있다.

    식품 열량에 관한 정보는 농식품종합정보시스템의 국가표준식품성분표 검색에서 찾을 수 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4321 구차한 인생은 없다 연 수 2019-02-28
    14320 재떨이 든 김여정 晳 翁 2019-02-28
    14319 재미있게 살자! 이왕 사는 인생 남궁진 2019-02-27
    14318 Green Green Grass of Home - Tom Jones 맑은샘 2019-02-27
    14317 고혈압 위험한 건 알겠는데, 저혈압은 어떤 문제가? 헬스조선 2019-02-27
    14316 아낌없는 마음으로 오늘을 살자 연 수 2019-02-27
    14315 교가(校歌)가 무슨 죄(罪) 晳 翁 2019-02-27
    14314 한국으로 돌아가는 이민 1세들 왜? - 역이민을 선택하는 이유! 퇴 우 2019-02-26
    14313 커피 많이 마신 사람, 안 마신 사람보다 더 오래산다 아시아경제 2019-02-26
    14312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세요 남궁진 2019-02-26
    14311 경제성 평가 요술 晳 翁 2019-02-26
    14310 복이 많은 열 가지 이유 연 수 2019-02-26
    14309 아이의 눈 사랑의 편지 2019-02-26
    14308 ◈ 2019년 3월에 만나는 우리들 모임을 알려드립니다 KG 50 2019-02-24
    14307 핵무기와 탱크 빼고 다 있다는 '남대문시장' 아시아경제 2019-02-23
    14306 때로는 모자람도 미덕입니다 연 수 2019-02-23
    14305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선율 맑은샘 2019-02-23
    14304 체내 독소 줄여주는 '착한 식품' 헬스조선 2019-02-23
    14303 멋진 주말 보내세요 남궁진 2019-02-23
    14302 "20대 文 지지 낮은 건 교육 잘못받은 탓" 晳 翁 2019-02-23
    14301 동영상으로 보는 여의도 모음 연 수 2019-02-22
    14300 맑음회 여의도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9-02-22
    14299 黃昏(황혼)의 12道 연 수 2019-02-22
    14298 오늘도 머문곳마다 행복하세요 남궁진 2019-02-22
    14297 지금이 딱 제철…딸기, 한라봉 더 건강하게 먹기 스포츠경향 2019-02-22
    14296 포공구덕(蒲公九德) 이순범 2019-02-22
    14295 지옥 탈출에 실패한 어느 가족 晳 翁 2019-02-22
    14294 불멸의 팝송 맑은샘 2019-02-21
    14293 생각지 못하게 체내 독소 늘리는 식품 헬스조선 2019-02-21
    14292 내 고운 친구야 연 수 2019-02-21
    14291 좋은 하루 되세요 남궁진 2019-02-21
    14290 글 무섭게 잘 쓰는 AI 晳 翁 2019-02-21
    14289 '타임캡슐'이 된 저습지 조선닷컴 2019-02-20
    14288 감성적인 클래식 음악 컬렉션 맑은샘 2019-02-20
    14287 굴, 호두…마음 다스리는 먹을거리 kormedi.com 2019-02-20
    14286 꽃이 지고 나면 잎이 보이듯이 연 수 2019-02-20
    14285 정부의 '외모 평등 출연 지침' 晳 翁 2019-02-20
    14284 Super Moon - Tacoma, Seattle 조광석 2019-02-19
    14283 손흥민 · BTS · 퀸 조선닷컴 2019-02-19
    14282 구름에 달 가듯이 둥글둥글... 정월 대보름 紫 翁 2019-02-19
    14281 New Age Best 맑은샘 2019-02-19
    14280 링컨과 스탠튼 국방장관 이순범 2019-02-19
    14279 췌장암, 폐암 악명 높은 이유…전이 상태 발견이 40% komedi.com 2019-02-19
    14278 이재웅의 돌직구 晳 翁 2019-02-19
    14277 정월 대보름에는 ‘와작’ 부럼 깨기 남궁진 2019-02-19
    14276 삼월회 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9-02-18
    14275 커피처럼 은은한 샹송 모음 맑은샘 2019-02-18
    14274 복이 많은 열 가지 이유 연 수 2019-02-18
    14273 일본과 영국의 同異點 조선닷컴 2019-02-18
    14272 '야동 볼 권리' 晳 翁 2019-02-18
    12345678910,,,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