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동아닷컴
작성일 2021-01-20 (수) 05:22
IP: 211.xxx.68
코로나 사투 1년



  코로나 사투 1년  


국내 코로나19 환자 1호는 중국 여성이다.

중국 우한에서 입국해 일본행 비행기로 환승하려던 이 여성은 인천공항에서 고열 증세를 보여 검사 끝에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때가 지난해 1월 20일, 꼭 1년 전이다. 코로나19 감염증이 아니라 ‘우한 폐렴’으로 불리던 때다.

▷당시만 해도 코로나바이러스의 발견국은 중국 태국 일본 정도였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사람 간 지속적 전염 가능성은 낮다”고 봤다. 하지만 바이러스는 빠르게 전 세계로 확산돼 WHO가 3월 12일 세계적 대유행(팬데믹)을 선언했을 땐 110개국 12만 명이 감염된 후였다. 어제까지 전 세계 확진자는 9373만 명, 사망자는 200만 명이 넘는다. 국내 누적 확진자는 7만3115명, 사망자는 1283명이다.

▷코로나는 일상을 지배하는 키워드다. 사회적 거리 두기가 생존법칙이 되면서 집 안에 갇힌 사람들은 촘촘한 배달망에 의지해 버티고 있다. 그 배달망을 유지하는 라이더들은 코로나로 벼랑 끝까지 몰린 자영업자들이다. 오랜 사회생활의 단절로 ‘코로나 블루’를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온라인 수업에 의존하는 학생들은 ‘코로나 세대’로 불린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악의 ‘코로나 리세션’이 닥치면서 ‘코로나 디바이드’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다. 그래도 마스크 쓰기로 독감환자가 줄고 공기가 맑아졌다니 ‘코로나 패러독스’다.

▷14세기 흑사병이 유럽 중세시대를 마감했듯 코로나도 세계정세를 바꾸어놓을까. 집단주의 문화가 뿌리 깊은 아시아 국가들이 선방한 데 비해 개인주의가 발달한 서구 선진국들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중국은 무지막지한 디지털 감시망을 동원해 코로나 발원국이라는 오명을 씻고 넓은 내수시장을 밑천으로 경기 회복의 시동을 먼저 걸었다. 반면 미국은 코로나로 숨진 사람이 39만 명으로 제2차 세계대전 전사자 수(29만1500명)보다 많다. 거리 두기에 실패한 서구는 백신 개발과 접종에서 앞서나가며 만회를 노린다.

▷코로나가 발생한 지 1년이 지나도록 인류는 이 바이러스의 기원을 모른다. 누구나 코로나 종식을 기대하지만 풍토병으로 인류 곁에 남을 전망이라고 한다. 그래도 올해는 백신의 기원인 소의 해다. 사회적 거리 두기에도 우린 혼자가 아니다. 찬 바람을 맞으며 진단검사를 하고, 눈길에도 생필품을 집까지 배달해주며, 끼니를 거르는 노인들에게 도시락을 싸다 나르는 사람들이 있다. 1차 대유행 당시 대구에서 코로나와 사투를 벌였던 간호사가 말했듯 “이 싸움에서 이기려면 내가 곧 너이고, 네가 곧 나인 듯 서로를 지켜야 한다”.

이진영 논설위원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5874 임금을 섬기는 도리 조선닷컴 2021-03-18
15873 목운동 자주 하시나요? 이순범 2021-03-18
15872 ‘공룡’ 키우는 청장님 晳 翁 2021-03-18
15871 그러려니 하고 살면 됩니다 연 수 2021-03-18
15870 작은 건 참아도, 큰 건 참지말자 헬스조선 2021-03-18
15869 ‘중국발 황사’ 특보 동아닷컴 2021-03-18
15868 우아하게 늙는다는 것 이순범 2021-03-18
15867 용재 오닐과 정이삭의 할머니 晳 翁 2021-03-18
15866 폭스바겐 선택으로 이목 집중 '각형' 배터리.. 차이는? News1 2021-03-17
15865 마음 따뜻한 선물 연 수 2021-03-17
15864 ‘찐멘토’ 윤여정 동아닷컴 2021-03-17
15863 '뚝' 소리 나야 시원? 관절에 미치는 영향은… 헬스조선 2021-03-17
15862 여권의 ‘기승전검’ 세계일보 2021-03-17
15861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남궁진 2021-03-16
15860 소변 냄새 진한데, 몸에 문제 있는 걸까? 헬스조선 2021-03-16
15859 대통령의 말 세계일보 2021-03-16
15858 날김 먹기... 이순범 2021-03-16
15857 백신 휴가 동아닷컴 2021-03-16
15856 사람이 산다는 것이 연 수 2021-03-16
15855 권력자의 사저(私邸) 晳 翁 2021-03-16
15854 둠스데이 항공기 동아닷컴 2021-03-15
15853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남궁진 2021-03-15
15852 LH로남불 세계일보 2021-03-15
15851 콩나물 알고 먹자 이순범 2021-03-15
15850 괜찮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사랑의 편지 2021-03-15
15849 이기는 사람과 지는 사람 연 수 2021-03-15
15848 남녀갈등 晳 翁 2021-03-15
15847 봄을 부탁해~~! 老朋友 2021-03-14
15846 ‘애국자 아니면 출마 못 해’ 시진핑法 晳 翁 2021-03-14
15845 "안구건조증, 신체 건강까지 위협한다" 헬스조선 2021-03-14
15844 무증상 바이러스 감염병 ‘C형간염’, 백신 없어 조기 검진·치료.. kormedi.com 2021-03-13
15843 그의 삶이 아름답습니다 연 수 2021-03-13
15842 3조원 투자해 38조원, 쿠팡 상장 최대 수혜자는 손정의 조선일보 2021-03-13
15841 ‘100조 쿠팡’ 동아닷컴 2021-03-13
15840 파평 윤씨 테마주 세계일보 2021-03-13
15839 해리 왕자가 “돈줄 끊었다” 불평... 英왕실의 재산 규모는 조선닷컴 2021-03-13
15838 노후 준비 망치는 '착각' 6가지 kormedi.com 2021-03-12
15837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남궁진 2021-03-12
15836 ‘비타민 끝판왕’ 파프리카, 색깔 따라 효능도 제각각 헬스조선 2021-03-12
15835 쿠팡 뉴욕증시 데뷔 첫날 40% 올라… 단숨에 시총 100조원으로 조선닷컴 2021-03-12
15834 ‘아재백신’ 미스터리 동아닷컴 2021-03-12
15833 황혼의 자유 이순범 2021-03-12
15832 여론조사 단일화 문항 세계일보 2021-03-12
15831 인생 보따리 연 수 2021-03-12
15830 무섭게 달려가는 ‘가상 세계’ 晳 翁 2021-03-12
15829 안부 그리고 내 로마네스크 책 김종성 2021-03-11
15828 백신 맞고 열나는데… 해열제 먹을까? 말까? 헬스조선 2021-03-11
15827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남궁진 2021-03-11
15826 ‘사공1가’ 동아닷컴 2021-03-11
15825 오이가 이렇게 좋은것인줄 몰랐읍니다! 이순범 2021-03-11
1234567891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