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연 수
작성일 2019-07-06 (토) 09:13
IP: 211.xxx.101
매일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매일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매일 같은 길을 걷고 같은 골목을 지나도
매일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어느 날은 햇빛이 가득차 눈이 부시고
어느 날엔 비가 내려 흐려고 투명하거나

어느 날엔 바람에 눈이 내려
바람 속을 걷는 것인지 길을 걷는 것인지
모를 것 같던 날들도 있었습니다.

골목 어귀 한그루 나무조차
어느 날은 꽃을 피우고
어느 날은 잎을 틔우고

무성한 나뭇잎에
바람을 달고 빗물을 담고
그렇게 계절을 지나고 빛이 바래고

낙엽이 되고
자꾸 비워 가는 빈 가지가 되고
늘 같은 모습의 나무도 아니었습니다.

문밖의 세상도 그랬습니다.
매일 아침 집을 나서고
저녁이면 돌아오는 하루를 살아도

늘 어제 같은 오늘이 아니고
또 오늘 같은 내일은 아니었습니다.

슬프고 힘든 날 뒤에는 비 온 뒤
개인 하늘처럼 웃을 날이 있었고

행복하다 느끼는 순간 뒤에도
조금씩 비켜갈 수 없는 아픔도
있었습니다.

느려지면
서둘러야하는 이유가 생기고

주저앉고 싶어지면
일어서야 하는 이유가 생겼습니다.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매일 같은 길을 지나도

하루하루 삶의 이유가 다른 것처럼
언제나 같은 하루가 아니고

계절마다 햇빛의 크기가 다른 것처럼
언제나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돌아보니 나는 그리 위험한 지류를
밟고 살아오진 않은 모양입니다.

남들보다 빠르게 꿈에
다다르는 길은 알지 못하고 살았지만

내 삶을 겉돌 만큼 먼 길을
돌아오지는 않았으니 말입니다.

아직도 가끔씩
다른 문밖의 세상들이 유혹을 합니다.

조금 더 쉬운 길도 있다고
조금 더 즐기며 갈 수 있는 길도 있다고
조금 더 다른 세상도 있다고

어쩌면 나라는
사람은 우둔하고 어리석어서

고집처럼 힘들고 험한
길을 걷고 있는지도 모르지만

돌아보고 잘못된 길을 왔다고
후회한 적 없으니 그것으로도 족합니다.

이젠 내가
가지지 못한 많은 것들과

내가 가지 않은 길들에 대하여
욕심처럼 꿈꾸지 않기로 합니다.

이젠 더 가져야 할 것보다
지키고 잃지 말아야 하는 것들이
더 많습니다.

어느새 내 나이
한가지를 더 가지려다 보면

한가지를 손에서 놓아야하는
그런 나이가 되었으니까요.

내가 행복이라
여기는 세상의 모든 것들

이젠 더 오래 더 많이
지키고 잃지 않는 일이 남았습니다.

세상으로 발을 내디디는
하루하루 아직도 어딘가 엉뚱한 길로

이끄는 지류가 위험처럼
도사리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나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흘러가는 삶도 남아 있어서

아직도 세상 속으로 문을 나서는
일이 위험한 일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나는 믿지요
길은 결국
선택하는 사람의 것이라는 걸

행복은 결국
지키는 사람의 것이라는 걸 ...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5225 웃음 가득한 하루 되세요 남궁진 2019-08-10
15224 중국 위안화 ‘파칠(破七)’ 세계일보 2019-08-10
15223 성인 식품 알레르기 주범은 과일·밀 헬스조선 2019-08-10
15222 끝에서 시작하기 연 수 2019-08-10
15221 상고(商高) 晳 翁 2019-08-10
15220 Top 50 Best Classical Violin Music 퇴 우 2019-08-10
15219 Mozart - Clarinet Cncerto In A, K.622 맑은샘 2019-08-09
15218 선화공주 흔적 찾기 조선닷컴 2019-08-09
15217 멋있는 말 맛있는 말 연 수 2019-08-09
15216 한·일 언어 소통의 어려움 晳 翁 2019-08-09
15215 비발디의 사계 중 여름 맑은샘 2019-08-08
15214 효자동 골목의 한숨 동아닷컴 2019-08-08
15213 폭염 속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기승.. 원인 2위는 육류, 1위는? komedi.com 2019-08-08
15212 닭의 푸념 연 수 2019-08-08
15211 고것 참 남궁진 2019-08-08
15210 분명히 어디선가 들어봤지만 제목을 모르는 곡들 Best10 (나는 몇.. 퇴 우 2019-08-08
15209 北 가면 美 무비자 안 돼 晳 翁 2019-08-08
15208 클래식을 사랑한 영화 17곡 맑은샘 2019-08-07
15207 여름 감기 ‘냉방병’…에어컨 쐬다 갑자기 나가도 걸린다 헬스조선 2019-08-07
15206 나로부터의 시작 연 수 2019-08-07
15205 초라한 영국 총리 관저 조선닷컴 2019-08-07
15204 [5分 冥想] 행복한 사람 남궁진 2019-08-07
15203 대학 4분의 1 '파산' 晳 翁 2019-08-07
15202 최현우 마술사 신비의 발, 카드마술 이순범 2019-08-06
15201 Elvira Madigan - 모짜르트 피아노 협주곡 21번 맑은샘 2019-08-06
15200 더위에 지친 간…해독에 좋은 자연식품 kormedi.com 2019-08-06
15199 아무리 더워도 가을은 옵니다 남궁진 2019-08-06
15198 아름다움과 너그러움으로 채우는 지혜 연 수 2019-08-06
15197 '기분 좋은' 외신 보도 晳 翁 2019-08-06
15196 살 빠져서 좋아했는데, 당뇨병이라고? 당뇨병을 알리는 증상 hidoc.co.kr 2019-08-05
15195 지소미아(GSOMIA) 동아닷컴 2019-08-05
15194 YouTube에서 '▶식인종나라-여행가나요?' 보기 퇴 우 2019-08-05
15193 죽고 싶을땐 남궁진 2019-08-05
15192 마음에서 마음으로 가는 길 연 수 2019-08-05
15191 산속에서 열흘 晳 翁 2019-08-05
15190 영국 기자가 본 대한민국 퇴 우 2019-08-05
15189 역경지수(AQ, Adversity Quotient) 사랑의 편지 2019-08-05
15188 아침 공복에 이 음식을 먹으면 좋은 이유는 ? 생활정보 2019-08-04
15187 식사 후 80%의 사람들이 하는 '이것' 절대 하면 안된다! 생활정보 2019-08-04
15186 경쾌한 클래식 모음 맑은샘 2019-08-03
15185 푹푹 찌는 무더위…열대야 건강하게 보내는 법은? komedi.com 2019-08-03
15184 ‘백색국가’ 동아닷컴 2019-08-03
15183 8월에게 연 수 2019-08-03
15182 '굿모닝 미사일' 晳 翁 2019-08-03
15181 일금회 안국동 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9-08-02
15180 중국의 黑社會 조선닷컴 2019-08-02
15179 추억의 향기로운 팝송 맑은샘 2019-08-02
15178 행복한 아침, 좋은 하루 남궁진 2019-08-02
15177 외모보다 중요한 것은 마음 연 수 2019-08-02
15176 核 공유 협정 晳 翁 2019-08-02
12345678910,,,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