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8-08-03 (금) 06:49
IP: 211.xxx.109
연극 대사 같은 청와대 논평
 

연극 대사 같은 청와대 논평


'1노 3김'이 맞붙은 1987년 대선을 앞두고 노태우 후보는 노타이에 와이셔츠 차림으로 007 가방을 손수 들고 비행기에 올랐다. 참모들과는 아래위 구분 없는 원탁 테이블에서 회의했고 아기 안은 사진을 선거 포스터로 썼다. 그의 선거 구호는 '보통 사람'이었다. 그는 이렇게 군 출신 이미지를 희석해 선거에서 이겼다.

▶정치인들은 좋은 이미지를 만들어내기 위해 대중의 감정을 움직이는 방법을 활용한다. 이런 전략을 정치학에선 '미란다(miranda)'라고 한다. 각종 의식·행사 같은 이벤트를 만들어내고 지도자의 일화 등을 잘 포장해 대중의 감정적 지지를 이끌어 내는 것이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둘째 날 참모들과 와이셔츠 차림으로 테이크아웃 커피 잔을 하나씩 들고 청와대 경내를 산책한 사진을 공개했다. 신선하다는 반응이 많았다. 아마도 넓게 보면 이 정부의 첫 미란다 활용 사례일 것이다. 그 뒤로도 대통령 기자회견장에서 대중가요를 틀고 각종 국가 기념식에 대중가수가 등장해 연극 형태로 진행하는 등 넓은 의미의 미란다 사례가 이어졌다. 장관들에게 임명장을 줄 때도 대통령과 참모들이 장관 부부를 둘러싸고 앉아 꽃다발을 주는 이벤트 방식으로 진행한다. 판문점 남북 정상회담의 각종 이벤트도 연출 기획자 출신인 탁현민 행정관 작품이라고 한다.

▶지난달 탁현민 행정관이 사직 의사를 밝혔을 때 임종석 비서실장이 "첫눈이 오면 놓아주겠다"는 수사(修辭)를 동원하며 만류했다. 최근 옥탑방 체험에 나선 박원순 서울시장이나, 박 시장에게 선풍기를 선물한 문 대통령 모두 대중의 정서적 지지를 노린 이미지 정치다. 정치인에겐 이미지가 자산이다. 그러나 이미지 못지않게 실질(實質)도 갖춰야 진정성을 인정받을 수 있다.

▶휴가 중이던 청와대 대변인이 2일 리비아에서 무장 단체에 납치된 우리 국민에 대한 논평을 냈다. 그 논평에서 "그가 타들어 가는 목마름을 몇 모금의 물로 축이는 모습을 봤다" 등의 문학적 표현이 곳곳에 등장했다. "무장 단체에 대한 정보라면 사막의 침묵에도 귀를 기울이고 있다"는 대목은 시(詩)를 쓴 것 같았다. 문 대통령이 구출에 큰 관심을 갖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려 했겠지만 도가 지나쳐 연극 대사 같은 느낌도 준다. 주요국 정상의 대변인이 이런 식의 발표를 한 경우는 기억에 없다. 그들도 이미지 정치를 모르지는 않지만 도를 넘으면 실질을 훼손한다는 생각일 것이다. 이미지 정치도 좋지만 지나치지는 않았으면 한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8/02/2018080203335.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4143 정말 100세가 됐다… 두 살만 더 젊게 살리라 조선닷컴 2019-01-05
14142 觀相은 심상만 못하고 心相은 덕상만 못하다 연 수 2019-01-05
14141 잘한 결정 '건국 100년 안 쓰겠다' 晳 翁 2019-01-05
14140 먹어도 살 잘 안 찌는 '마이너스 칼로리' 식품 헬스조선 2019-01-04
14139 내가 사랑하는 사람이 건강하길... 남궁진 2019-01-04
14138 한겨울에 활짝 핀 홍매화 Newsis 2019-01-04
14137 박승춘 보훈 보류 晳 翁 2019-01-04
14136 순리(順理) 연 수 2019-01-03
14135 혈관건강에 좋은 음식은 어떤 게 있을까? Hidoc.com 2019-01-03
14134 서양 쇼 김정은 晳 翁 2019-01-03
14133 Nostalgia - Claude Choe 맑은샘 2019-01-02
14132 산골짜기의 '辰韓 우두머리' 무덤 조선닷컴 2019-01-02
14131 항상 감사합니다, 건강하세요 남궁진 2019-01-02
14130 사람이 하늘처럼 - 법정 연 수 2019-01-02
14129 목숨 위협받는 의사들 晳 翁 2019-01-02
14128 LA 동창 2018년 송년모임 사진 舍廊房 2019-01-01
14127 '그래도 살아남을 것이다' 晳 翁 2019-01-01
14126 새해를 맞으면서.... 연 수 2019-01-01
1412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남궁진 2019-01-01
14124 새해인사 올림니다 김준경 2019-01-01
14123 謹賀新年 퇴 우 2019-01-01
14122 근하신년(謹賀新年) KG 50 2019-01-01
14121 2019년 건강 달력, 1월엔 독감, 2월엔 우울증 조심해야 헬스조선 2018-12-31
14120 대법관 구성 및 임기 (2018. 12. 28) Newsis 2018-12-31
14119 인맥(人脈)이 중요하다 연 수 2018-12-31
14118 목숨 걸린 '탈북민 정보' 해킹 晳 翁 2018-12-31
14117 새해 2019년을 맞으면서.... 맑은샘 2018-12-30
14116 ◈ 2019년 1월에 만나는 우리들 모임을 알려드립니다 KG 50 2018-12-30
14115 2018년을 보내면서 KG 50 2018-12-30
14114 따듯한 하루가 되세요 남궁진 2018-12-30
14113 내가 가진 것이 무엇인가? 연 수 2018-12-30
14112 京畿高 總同窓會 定期總會 및 新年交禮會 案內 KG 50 2018-12-30
14111 연말 한파 '맹위'…서울 -12도·철원 -19도 news1 2018-12-30
14110 Once In A Life time / Sarah Brightman 맑은샘 2018-12-29
14109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남궁진 2018-12-29
14108 정신건강을 위한 10가지 수칙 연 수 2018-12-29
14107 酒逢知己千杯少 / 話不投機半句多 이순범 2018-12-29
14106 게임의 聖地 한국 晳 翁 2018-12-29
14105 [동영상] 여의도 맑음회 송년모임 연 수 2018-12-28
14104 맑음회 여의도모임 사진 넉장 舍廊房 2018-12-28
14103 敵國 영국에 유학간 15명의 日 소년들 조선닷컴 2018-12-28
14102 기습 한파로 건강관리 비상, 혈관질환·관절통 주의보 헬스조선 2018-12-28
14101 나이는 먹는 게 아니라 거듭나는 거지요 연 수 2018-12-28
14100 철조망 선물 晳 翁 2018-12-28
14099 The Great Marches of the World 퇴 우 2018-12-27
14098 뜨거운 차…뜻밖의 암 원인 kormedi.com 2018-12-27
14097 황금돼지해 주목받는 소백산 국망봉 돼지바위 Newsis 2018-12-27
14096 겨울에 살 찌기 쉬운 이유… 따끈한 국, 간식에 있다 헬스조선 2018-12-27
14095 위대한 약속 紫 翁 2018-12-27
14094 레이더 논란 晳 翁 2018-12-27
12345678910,,,2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