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Kormedi.com
작성일 2018-09-25 (화) 05:52
IP: 211.xxx.45
남들은 모르는 장수하는 사람의 특징



    남들은 모르는 장수하는 사람의 특징  


    장수의 비결은 선천적으로 타고나는 유전자에 있는 것이 아니라 평소 생활 방식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보스턴 대학교 의과 대학 연구 팀은 100세 이상 사는 사람은 먹는 것이나 스트레스 대처법 등에서 공통된 특성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이런 연구 결과를 토대로 ‘오버피프티앤피트닷컴’이 소개한 장수하는 사람들의 생활방식 7가지를 알아본다.
     
    1. 신체 활동을 활발히 한다.


    수많은 연구에서 운동을 하면 기분, 정신력, 균형감, 근육의 양, 뼈의 건강을 향상시킨다는 결과가 나오고 있다. 그리고 운동은 처음 시작하기만 해도 즉시 효과가 나타난다.

    강도 높은 운동에 매달리지 않아도 된다. 그저 동네를 걷거나 하루 30분 정도 지역 상가를 둘러보기만 해도 충분하다. 저항력 훈련으로 근육을 키우는 것도 좋겠지만, 요가 교실도 비슷한 효과를 거둘 수 있다.
     
    2. 적어도 6시간은 수면을 취한다.


    잠은 인체가 세포를 관리하고 치료하는 중요한 기능을 발휘하는 시간이며 그 치료가 되는 렘 수면이 노인의 경우 6시간은 되어야 한다. 렘(REM, Rapid Eye Movement) 수면 단계는 안구의 빠른 운동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때 뇌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그 효과로 꿈을 꾼다. 100세를 기록하는 노인들의 경우 수면을 최우선 비결로 꼽았다.
     
    3. 예민해지지 않는다.


    연구에 따르면, 100세 이상 생존자들은 고민거리를 내면에 숨겨두거나 밤새 씨름하는 일 따위는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극복하기가 어렵다면, 스트레스를 관리할 더 나은 방법을 찾아야 한다. 요가, 운동, 명상, 태극권이나 그냥 몇 분간 깊이 숨을 쉬는 것만으로도 괜찮아진다.
     
    4. 규칙적인 생활을 한다.


    100세 이상 생존자는 일상을 엄격하게 지키는 경향이 있다. 일생을 통해 같은 것을 먹고 같은 종류의 활동을 하는 것이다.

    매일 같은 시간에 잠자리에 들고 같은 시간에 일어나는 것은 나이가 들면 쉽게 망가질 수 있는 몸의 균형 상태를 일정하게 지켜주는 좋은 습관이다.

    나이가 들면 생리적으로 허약해진다. 따라서 하룻밤 잠을 설치거나 과음을 하면 회복하는데 매우 힘이 든다. 특히 면역력을 약화시켜 유행하는 바이러스나 세균 감염에 더 잘 걸리게 되는 위험이 높아진다.
     
    5. 사람들과 교류한다.


    친구나 사랑하는 사람들과 정기적으로 접촉을 해라. 특히 나이 들어 배우자를 잃은 남녀 노인들의 경우 조기 사망의 원인이 되는 우울증을 피할 수 있다.

    일부 심리학자들은 노인이 운동을 함으로써 얻는 가장 큰 혜택은 친구와 걷고 운동 교실에서 여럿이 함께할 수 있는 사교라고 주장한다.
     
    6. 일을 중단하지 않는다.


    미국 볼티모어 장수 연구소의 루이기 페루치 소장은 “사람들이 갑작스럽게 일을 그만두고 나면 비만이나 만성 질환에 걸리는 비율이 급상승한다”고 말한다.

    100세 이상 장수자의 비율이 높은 이탈리아 키안티 지역에서는 대부분 일에서 퇴직한 뒤 작은 농장에서 포도나 채소를 기르며 하루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한다. 결코 일을 그만두지 않는 것이다.
     
    7. 치실을 사용한다.


    치실을 쓰면 동맥의 건강을 지킬 수 있다. 미국 뉴욕 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매일 치실을 쓰면 입안의 세균이 일으키는 치주 질환의 위험을 낮춰준다고 한다.

    치아의 세균은 피 속에 들어가 동맥에 염증을 일으켜 심장 질환의 위험을 높일 수 있다. 또 입안에 세균이 많은 사람은 심장 질환을 유발하는 신호로 동맥이 두꺼워질 수 있다고 한다. 전문가들은 “하루 두 번씩 치실을 사용하면 실제로 기대 수명을 늘릴 수 있다”고 말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4051 Silent Night - André Rieu 이순범 2018-12-20
    14050 짧고 좋은 글귀 남궁진 2018-12-20
    14049 When I Dream (Carol Kidd) 맑은샘 2018-12-20
    14048 적선소 (積善梳) 이순범 2018-12-20
    14047 청와대 유전자 晳 翁 2018-12-20
    14046 철광산을 운영한 신라 사람들 조선닷컴 2018-12-20
    14045 몸속 미세먼지 배출에 효과 좋은 식품 Financial News 2018-12-19
    14044 비워가며 담는 마음 연 수 2018-12-19
    14043 20대 남자의 대통령 지지율 晳 翁 2018-12-19
    14042 오랜만에 찾아온 조국- 朝이라이드 퇴 우 2018-12-19
    14041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클래식 모음 맑은샘 2018-12-18
    14040 말 잘 안나오고, 기억력 떨어지고…치매 의심 증상 헬스조선 2018-12-18
    14039 감사(感謝)는 계절도 시간도 없습니다 연 수 2018-12-18
    14038 김용태 '자기청산' 晳 翁 2018-12-18
    14037 삼월회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8-12-17
    14036 Only Yesterday - Isla Grant 그저 어제 같기만 남궁진 2018-12-17
    14035 LA시청 앞 그랜드파크 크리스마스 조형물 Newsis 2018-12-17
    14034 뒤집어보면 고마운 일들 연 수 2018-12-17
    14033 '인생 80'은 꽃으로 말하면 만발(滿發)한 때이다 이순범 2018-12-17
    14032 마지막 강의 사랑의 편지 2018-12-17
    14031 젊은 기부 晳 翁 2018-12-17
    14030 [영상] 사랑을 위하여 閑 良 2018-12-16
    14029 따듯한 사람을 만나게.... 남궁진 2018-12-16
    14028 완벽을 추구하지 않는다 연 수 2018-12-16
    14027 박항서 × 베트남 축구 = 최초의 역사 노컷뉴스 2018-12-16
    14026 우울증 개선에 좋은 먹을거리 kormedi.com 2018-12-15
    14025 Love Is A Many Splendored Thing 맑은샘 2018-12-15
    14024 사람의 인연이란 연 수 2018-12-15
    14023 과학자에 대한 정치적 숙청 晳 翁 2018-12-15
    14022 Money is like love 조선닷컴 2018-12-15
    14021 금요산책 올림픽공원 모임 사진 舍廊房 2018-12-14
    14020 아 ! ~ 세월.... 이순범 2018-12-14
    14019 좋은 오늘 되세요 남궁진 2018-12-14
    14018 지상파 TV 중간 광고 晳 翁 2018-12-14
    14017 스톡홀름 노벨상 시상식 Newsis 2018-12-13
    14016 이목회 모임 사진 석장 舍廊房 2018-12-13
    14015 겨울 되면 눈이 시려… 눈 건강 돕는 영양소 헬스조선 2018-12-13
    14014 Chicago의 박범서 군이 보내온 미국 동창모임 사진 舍廊房 2018-12-13
    14013 살아갈 수 있다는 것 연 수 2018-12-13
    14012 연주곡모음 - 그대, 그리고 나 .... 맑은샘 2018-12-13
    14011 통신회사 화웨이(華爲) 晳 翁 2018-12-13
    14010 고속열차에는 왜 안전벨트가 없을까? 연 수 2018-12-13
    14009 연말연시 스트레스를 날릴 음식 kormedi.com 2018-12-12
    14008 김포까지 내려온 夫餘의 금 귀걸이 조선닷컴 2018-12-12
    14007 위대한 약속 남궁진 2018-12-12
    14006 현역 군인 없는 '이재수 빈소' 晳 翁 2018-12-12
    14005 경기50회 송년모임(2018. 12. 11) 55명 참석 KG 50 2018-12-11
    14004 [영상] 경기50회 2018년 송년모임 연 수 2018-12-11
    14003 감미롭고 애잔한 연주곡 맑은샘 2018-12-11
    14002 강추위에 꽁꽁 언 물레방아 Newsis 2018-12-11
    12345678910,,,2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