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헬스조선
작성일 2018-09-24 (월) 06:28
IP: 211.xxx.45
자신도 모르는 새, 수명 줄이는 생활습관



    자신도 모르는 새, 수명 줄이는 생활습관


    우리나라 국민들이 희망하는 기대수명보다, 실제로 건강하게 생존하는 수명 기간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한 시장조사전문기관의 조사 결과, 한국인이 기대하는 평균수명은 83.01세로 최근 20년간 9년이 늘어났다.

    그러나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분석한 결과, 질병 없이 건강하게 살 수 있는 건강수명은 약 70세였다.

    나머지 10년은 질병을 앓으며 건강하지 못하게 사는 것이다. 기대 수명동안 건강하게 생활하기 위해서는 일상생활 중 자신도 모르게 하게되는 건강을 해치는 행동을 미리 파악하고 삼가야 한다.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셰이프'에 개재된 '수명 줄이는 생활습관 3가지'를 소개한다.

    ▶ TV 오래 보기

    지나친 TV 시청은 뇌 활동을 둔하게 만들어 수명을 줄일 수 있다. 우리 뇌는 앞쪽 부분에 자극이 갈수록 균형적으로 발달하는데, TV를 볼 때는 별다른 생각 없이 화면과 소리에만 집중해 앞쪽 뇌가 활동하지 않는다.

    이로 인해 뇌가 둔해지고 인지·사고 능력이 점차 떨어질 위험이 있다. TV를 보면 뇌뿐 아니라 몸을 움직이지 않는 것도 문제다.

    실제 2010년 호주에서 진행한 실험에 따르면, TV 시청자를 6년간 추적조사 했더니 TV시청이 1시간 늘어날수록 사망 확률이 11%씩 늘어나는 것을 확인했다.

    TV를 오래 보면 신체활동이 줄어 비만해지기 쉽고 당뇨병·심장병 등에 걸릴 위험도 커진다.

    ▶ 고기 많이 먹기

    육류 위주의 식사도 수명을 줄이는 생활습관이 될 수 있다. 지나친 육류 섭취는 대장암의 주요 발병 원인으로 지목될 정도로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

    특히 붉은색을 띄는 돼지·소고기는 소화 과정에서 니트로소 화합물이라는 발암물질을 만들어낸다. 또 육류는 혈중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 수치를 높여 고지혈증·심뇌혈관질환 등을 일으킬 수 있다.

    동물성 지방은 채소·단백질보다 장에 오래 머물러 점막 세포를 손상시킬 위험도 크다.

    ▶ 탄산음료 마시기

    식후 습관처럼 탄산음료를 마시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그러나 탄산음료도 수명을 줄이는 좋지 않은 식품이다. 탄산음료에는 당분이 과도하게 들어있어, 이를 자주 마시면 우리 몸은 필요 이상의 당분을 흡수하게 된다.

    이 과정에 필요한 인슐린이 과도하게 분비돼 췌장이 손상되고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증가한다. 실제 미국 하버드대 연구결과, 당분이 많이 든 음료를 매일 1캔 마신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당뇨병에 걸릴 가능성이 26% 높았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4051 Silent Night - André Rieu 이순범 2018-12-20
    14050 짧고 좋은 글귀 남궁진 2018-12-20
    14049 When I Dream (Carol Kidd) 맑은샘 2018-12-20
    14048 적선소 (積善梳) 이순범 2018-12-20
    14047 청와대 유전자 晳 翁 2018-12-20
    14046 철광산을 운영한 신라 사람들 조선닷컴 2018-12-20
    14045 몸속 미세먼지 배출에 효과 좋은 식품 Financial News 2018-12-19
    14044 비워가며 담는 마음 연 수 2018-12-19
    14043 20대 남자의 대통령 지지율 晳 翁 2018-12-19
    14042 오랜만에 찾아온 조국- 朝이라이드 퇴 우 2018-12-19
    14041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클래식 모음 맑은샘 2018-12-18
    14040 말 잘 안나오고, 기억력 떨어지고…치매 의심 증상 헬스조선 2018-12-18
    14039 감사(感謝)는 계절도 시간도 없습니다 연 수 2018-12-18
    14038 김용태 '자기청산' 晳 翁 2018-12-18
    14037 삼월회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8-12-17
    14036 Only Yesterday - Isla Grant 그저 어제 같기만 남궁진 2018-12-17
    14035 LA시청 앞 그랜드파크 크리스마스 조형물 Newsis 2018-12-17
    14034 뒤집어보면 고마운 일들 연 수 2018-12-17
    14033 '인생 80'은 꽃으로 말하면 만발(滿發)한 때이다 이순범 2018-12-17
    14032 마지막 강의 사랑의 편지 2018-12-17
    14031 젊은 기부 晳 翁 2018-12-17
    14030 [영상] 사랑을 위하여 閑 良 2018-12-16
    14029 따듯한 사람을 만나게.... 남궁진 2018-12-16
    14028 완벽을 추구하지 않는다 연 수 2018-12-16
    14027 박항서 × 베트남 축구 = 최초의 역사 노컷뉴스 2018-12-16
    14026 우울증 개선에 좋은 먹을거리 kormedi.com 2018-12-15
    14025 Love Is A Many Splendored Thing 맑은샘 2018-12-15
    14024 사람의 인연이란 연 수 2018-12-15
    14023 과학자에 대한 정치적 숙청 晳 翁 2018-12-15
    14022 Money is like love 조선닷컴 2018-12-15
    14021 금요산책 올림픽공원 모임 사진 舍廊房 2018-12-14
    14020 아 ! ~ 세월.... 이순범 2018-12-14
    14019 좋은 오늘 되세요 남궁진 2018-12-14
    14018 지상파 TV 중간 광고 晳 翁 2018-12-14
    14017 스톡홀름 노벨상 시상식 Newsis 2018-12-13
    14016 이목회 모임 사진 석장 舍廊房 2018-12-13
    14015 겨울 되면 눈이 시려… 눈 건강 돕는 영양소 헬스조선 2018-12-13
    14014 Chicago의 박범서 군이 보내온 미국 동창모임 사진 舍廊房 2018-12-13
    14013 살아갈 수 있다는 것 연 수 2018-12-13
    14012 연주곡모음 - 그대, 그리고 나 .... 맑은샘 2018-12-13
    14011 통신회사 화웨이(華爲) 晳 翁 2018-12-13
    14010 고속열차에는 왜 안전벨트가 없을까? 연 수 2018-12-13
    14009 연말연시 스트레스를 날릴 음식 kormedi.com 2018-12-12
    14008 김포까지 내려온 夫餘의 금 귀걸이 조선닷컴 2018-12-12
    14007 위대한 약속 남궁진 2018-12-12
    14006 현역 군인 없는 '이재수 빈소' 晳 翁 2018-12-12
    14005 경기50회 송년모임(2018. 12. 11) 55명 참석 KG 50 2018-12-11
    14004 [영상] 경기50회 2018년 송년모임 연 수 2018-12-11
    14003 감미롭고 애잔한 연주곡 맑은샘 2018-12-11
    14002 강추위에 꽁꽁 언 물레방아 Newsis 2018-12-11
    12345678910,,,2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