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8-09-01 (토) 09:33
IP: 211.xxx.45
한국과 이스라엘
 

한국과 이스라엘


2010년 북의 천안함·연평도 도발이 있었다. 우리 군은 서해 NLL 일대에 감시용 무인기 '헤론'과 정밀 타격용 미사일 '스파이크'를 실전 배치했다. 모두 이스라엘에서 들여왔다. 헤론은 10㎞ 상공에서 40시간 넘게 비행한다. 우리 장교가 이스라엘에서 무인기 운용법을 배운다고 했다. GPS를 갖춘 스파이크는 갱도에 숨겨진 적 해안포를 때릴 수 있다. 우리 군은 이스라엘 요격 체계인 '아이언돔' 도입을 검토한 적도 있다. 현재 방산과 하이테크 보안 분야에서 두 나라 관계는 조용하지만 깊다.

▶이스라엘은 1964년 서울에 첫 대사를 보냈다. 우리는 1993년에야 이스라엘 대사관을 연다. 70~80년대 '석유 파동'을 겪으며 여러 정세를 살펴야 했기 때문이다. 그러자 이스라엘이 서울 대사관을 닫기도 했다. 부침을 겪다 90년대 초 우호를 되살렸다. 우연인지 북핵 위기가 높아지던 때와 겹친다. 1994년 이스라엘 수반인 라빈 총리가 처음 서울에 왔다. 그쪽 총리가 두 번, 대통령이 한 번 방한했으나 우리 대통령이 이스라엘에 간 적은 없다.

▶이스라엘은 2007년 시리아가 건설하던 원자로를 '외과수술식 타격'으로 제거했다. 7개월 뒤 미국은 '북한이 시리아의 원자로 건설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스라엘이 파괴한 원자로는 영변 원자로와 같은 모형인 것으로 알려졌다. 2004년 북 용천역 열차 폭발 사고도 모사드가 그 열차에 탑승한 시리아 핵 기술자를 없애려 주도했다는 소문까지 국제사회에 돌았다. 사실 확인은 안 된다.

▶이스라엘은 핵·미사일 기술이 이슬람 적대국으로 유입되는 걸 사활을 걸고 막고 있다. '이스라엘 멸족'을 공언하는 이란·시리아에 핵·미사일 기술이 들어간다면 나라 생존이 정말로 위태롭다고 본다. 파키스탄 핵개발을 이끈 칸 박사가 북한·이란·시리아에 핵 기술을 넘긴 혐의도 이스라엘이 가장 먼저 포착했다. 북 핵무기·물질·시설 위치를 미국만큼 잘 알고 있다는 얘기도 있다. 연평도 포격 직후 이스라엘은 북을 '미친 정권'이라고 했고, 북도 틈만 나면 이스라엘을 비난하고 있다. 물론 양국 외교 관계는 없다.

▶이스라엘 최대 일간지가 그제 '한국 정부가 최근 이스라엘 대통령의 방한을 거절했다'고 보도했다. 이스라엘이 남북 정상회담을 축하하지 않았다는 점 등을 이유로 들었다. 외교부는 '일정이 맞지 않았을 뿐'이라며 보도 내용을 부인했다. 북한 심기를 거스르지 않으려고 이스라엘에 고개를 돌리고 있는 것은 아니기를 바란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8/31/2018083103598.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4152 추위가 위험한 고혈압 환자… 주의해야 할 '이상 신호' 헬스조선 2018-11-27
14151 한·미 정상회담 '잔혹사' 晳 翁 2018-11-27
14150 [당뇨병 이기는 식사법] 외식할 때 고르면 좋은 메뉴 헬스조선 2018-11-26
14149 정신 건강을 위한 10계명 연 수 2018-11-26
14148 [사설] 청와대 근무를 운동권 동아리 활동으로 아나 조선닷컴 2018-11-26
14147 경청(傾聽) 사랑의 편지 2018-11-26
14146 신생아 5% 다문화 가정 晳 翁 2018-11-26
14145 Patti Page - Changing Partners 이순범 2018-11-25
14144 ◈ 2018년 12월에 만나는 우리들 모임을 알려드립니다 KG 50 2018-11-25
14143 대신 맞고 대신 울고~! 사라진 조선시대 별난 직업들 인포그래픽 2018-11-25
14142 가슴 뭉클한 이야기 한 토막 연 수 2018-11-25
14141 Andrea Berg & Semino Rossi 이순범 2018-11-25
14140 많이 춥네요 따듯한 하루가 되세요 남궁진 2018-11-25
14139 벼룩시장에서 구입한 행운의 名畵 조선닷컴 2018-11-25
14138 ‘천사의 과일’이라 불리는 파파야의 효능은? hidoc.co.kr 2018-11-24
14137 삶에는 정답이 없다 연 수 2018-11-24
14136 시장이 당한 '영부인 사칭' 사기 晳 翁 2018-11-24
14135 미국인들은 왜 추수감사절에 칠면조를 먹나 조선닷컴 2018-11-24
14134 겨울만 되면 나를 괴롭히는 인후염, 어떻게 관리할까? kormedi.com 2018-11-23
14133 오늘에 감사하며.... 남궁진 2018-11-23
14132 密告者 양산하는 중국 체제 조선닷컴 2018-11-23
14131 일본인들이 부러워하는 한국의 5가지 정태홍 2018-11-23
14130 인터폴 한국인 총재 晳 翁 2018-11-23
14129 겨울철, 특히 주의해야 할 전염병은? kormedi.com 2018-11-22
14128 가을이 가네 연 수 2018-11-22
14127 '고구마와 귤', 겨울 대표간식인 이유 아시아경제 2018-11-22
14126 대통령 어떤 보고 받길래 이런 어이없는 말 하나 조선닷컴 2018-11-22
14125 보양식 나들이행사 사진 넉장 舍廊房 2018-11-21
14124 Jim Reeves Best Songs 퇴 우 2018-11-21
14123 그리움을 연주하는 아름다운 멜로디 맑은샘 2018-11-21
14122 왕릉에 함께 묻힌 사람들 조선닷컴 2018-11-21
14121 가을의 끝자락.... 남궁진 2018-11-21
14120 어느 날 문득 이순범 2018-11-21
14119 KBS 사장의 '세월호 변명' 晳 翁 2018-11-21
14118 국내 최고 130년 수령 '천종산삼' 4뿌리 발견 Newsis 2018-11-20
14117 저녁부터 기온 '뚝'…서울 첫 눈 가능성 news1 2018-11-20
14116 목욕, 염증 가라앉히는 효과 있다 kormedi.com 2018-11-20
14115 현대인이 커피를 즐겨 마시는 이유 알고 보니... 서울신문 2018-11-20
14114 김정은을 '찬양'하는 세상이 오나 조선닷컴 2018-11-20
14113 살아가면서 명심해야할 일 연 수 2018-11-20
14112 어느 장관의 '취임 1년 업적' 보도 자료 晳 翁 2018-11-20
14111 삼월회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8-11-19
14110 올갱이 집 아저씨 사랑의 편지 2018-11-19
14109 펄펄 나는 80세, 걷기 힘든 60세 노년의 건강 좌우하는 '근감소증.. 동아일보 2018-11-19
14108 11월의 시작과 함께 가을도 떠나려합니다 남궁진 2018-11-19
14107 이재명의 위기 晳 翁 2018-11-19
14106 암 사망률 1위 '폐암'… 의심해야 할 위험 신호 헬스조선 2018-11-18
14105 가을 그리고 초겨울의 문턱에서 연 수 2018-11-18
14104 한국계 영 김, 美하원선거서 역전패.. 3495표차 Newsis 2018-11-18
14103 여유와 휴식을 위한 음악 맑은샘 2018-11-17
12345678910,,,2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