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9-09-25 (수) 05:15
IP: 211.xxx.188
아부로 트럼프 조종하기



아부로 트럼프 조종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작년 싱가포르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님의 강력한 리더십 덕분에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세계 평화라는 꿈에 성큼 다가섰다"며 "바로 트럼프 대통령님이기 때문에 지난 수십년간 아무도 해내지 못했던 일을 해내실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했다. "세계사의 엄청난 대전환" "그 위업을 반드시 이룰 것"이라고도 했다. 아무리 상대에게 덕담하는 정상회담이라고 해도 도를 넘은 찬사다. 당시 미국 온라인 매체는 '문 대통령이 아부(flattery)로 트럼프를 조종한다'고 썼다. 그러나 싱가포르 회담으로 북핵이 아니라 한·미 훈련만 없어졌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월 트럼프·김정은 회동 직전에도 판문점 미군 부대에서 "위대한 변화를 만드는 주인공이 바로 트럼프 대통령이다. 여러분의 자랑스러운 대통령이다"라고 추켜세웠다.

▶트럼프 백악관을 파헤친 책 '화염과 분노'는 트럼프를 '아주 단순한 기계 같은 사람'이라며 '아부를 하면 기계 스위치가 켜지고, 비난을 하면 스위치가 꺼진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책 출간 전부터 트럼프를 만나면 '위대한 대통령' '위대한 미국'이라고 했다. '트럼프 사용법'을 누군가가 일찌감치 알려준 것으로 보인다. 이를 몰랐던 주미(駐美) 영국 대사는 트럼프를 '불안정하다'고 비판한 사실이 들통나 최근 사임했다. CNN은 "트럼프엔 아부만이 살길"이라고 했다.

▶김정은도 '트럼프 사용법'에 관해 누군가의 조언을 받은 모양이다. 싱가포르에서부터 트럼프가 싫어하는 민주당 전 정권을 욕하며 트럼프 환심을 샀다. 트럼프에게 보내는 친서에서 최상급 존칭을 반복해 사용했다. 트럼프 찬사로 가득 찬 김정은 편지를 백악관 사람들은 '러브 레터'로 부른다고 한다. 그러나 뉴욕타임스는 "김정은 아부는 북한 무기를 개선하기 위해 시간을 벌려는 전술"이라고 했다.

▶어제 문 대통령이 다시 트럼프를 만나 "3차 미·북 정상회담이 열린다면 한반도 비핵화의 새로운 질서가 만들어지는 세계사적 대전환이 될 것"이라고 했다. '세계사 대전환'은 1차 정상회담을 앞두고도 했던 말이다.

▶북핵을 폐기시킬 수 있다면 트럼프에 아부 아닌 더 한 것이라도 해야 한다. 그런데 문 대통령의 '위대한 트럼프' 찬사는 북핵 폐기를 위한 것인가, 김정은 쇼를 위한 것인가. 문 대통령은 작년 "노벨 평화상은 트럼프가 받아야 한다"고 했다. 어제 트럼프는 "공정하다면 노벨상은 내가 받을 수 있다"고 했다. 현실 아닌 만화 같은 풍경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9/24/2019092403347.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5794 홍콩 자리, 한국 자리 晳 翁 2019-11-07
15793 마음 안정, 기분 향상에 좋은 식품 kormedi.com 2019-11-06
15792 밝고 아름다운 클래식 음악 맑은샘 2019-11-06
15791 오늘이 가고나면 남궁진 2019-11-06
15790 쌀쌀한 환절기, 건강한 몸 난로 ‘고춧잎’으로 극~복! 헬스경향 2019-11-06
15789 정권 참여 연대 晳 翁 2019-11-06
15788 건강한 생활을 위하여 연 수 2019-11-06
15787 또 세 번 무릎 꿇고 아홉 번 머리를 찧으려는가 조선닷컴 2019-11-05
15786 Dana Winner - Just When I Needed You Mos 맑은샘 2019-11-05
15785 생활의 지혜 (31개) 이순범 2019-11-05
15784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 동아닷컴 2019-11-05
15783 남성, 앉아서 소변 보기… 약일까 독일까? 헬스조선 2019-11-05
15782 한국어 열풍 세계일보 2019-11-05
15781 한 획의 기적 연 수 2019-11-05
15780 집값 올리기 전문가들 晳 翁 2019-11-05
15779 Cyber 모임 사진 여섯장 舍廊房 2019-11-04
15778 Johann STRAUSS - The Greatest Hits 퇴 우 2019-11-04
15777 저녁 일반 모임엔 짙은 양복… 흰 양말 절대 신지 말아야 문화일보 2019-11-04
15776 무기력한 일상…삶의 활력 찾는 방법 kormedi.com 2019-11-04
15775 한국당의 ‘사나운 개’ 세계일보 2019-11-04
15774 꿈을 심는 사람 사랑의 편지 2019-11-04
15773 행복은 어디서 오는가 연 수 2019-11-04
15772 금리 0%대 정기예금 晳 翁 2019-11-04
15771 가을이 익어가는 소리 老朋友 2019-11-03
15770 따듯힌 물을 마시면 좋은 이유 헬스닷컴 2019-11-03
15769 오늘도 화이팅 남궁진 2019-11-03
15768 늘, 혹은 때때로 연 수 2019-11-03
15767 1조원대 주식부호 21명 연합뉴스 2019-11-03
15766 역사스페셜 – 최초 발굴, 신라 대왕암 KBS 2019-11-02
15765 Dana Winner - Just When I Needed You Mos 맑은샘 2019-11-02
15764 불타는 산티아고 동아닷컴 2019-11-02
15763 나이 먹어서도 뇌를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는 방법 hidoc.co.kr 2019-11-02
15762 유구(琉球)의 눈물 세계일보 2019-11-02
15761 행복한 11월이 되시길... 남궁진 2019-11-02
15760 따뜻한 마음을 품고 살면 연 수 2019-11-02
15759 日 법무상 사퇴 晳 翁 2019-11-02
15758 제주항공 회항과 보잉기 동아닷컴 2019-11-01
15757 10월, 너를 보내며... 잊혀진 계절/이 용 남궁진 2019-11-01
15756 북·중 밀월과 모란봉악단 세계일보 2019-11-01
15755 새 것보다 오래된 것이 편할때가... 紫谷翁 2019-11-01
15754 보훈처 晳 翁 2019-11-01
15753 나이가 들면 정말 무서운 것이 있다 퇴 우 2019-10-31
15752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선율 맑은샘 2019-10-31
15751 병 걸리기 쉬운 '환절기'… 건강하게 살아남는 법 헬스조선 2019-10-31
15750 독립운동가 헐버트 박사 동아닷컴 2019-10-31
15749 값진 생(生) 이순범 2019-10-31
15748 통계 '마사지' 晳 翁 2019-10-31
15747 건축가 김종성의 로마네스크 건축 출판기념회 김종성 2019-10-30
15746 출판기념회를 위해 일시 귀국한 김종성과 함께 舍廊房 2019-10-30
15745 왕과 민심 사이… 똬리 튼 간신 老翁化龍 2019-10-30
1,,,11121314151617181920,,,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