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9-08-17 (토) 06:11
IP: 218.xxx.49
죽음의 계곡(death valley)



죽음의 계곡(death valley)


코스닥 시장에서 바이오 황제주로 꼽혔던 신라젠. 개발 중이던 면역 항암제의 치료 효과를 확인하지 못해 임상 3상 실험을 중단한다고 지난 2일 발표했다. 보름 만에 시가총액 2조원이 날아갔다. 신약 임상 3상 실험은 비용이 많이 들고 성공 확률은 낮아 바이오 업계에선 '죽음의 계곡'이라 부른다. 코오롱생명과학이 개발한 퇴행성 관절염 치료제도 이 과정에서 탈이 나 검찰 수사 대상에 올랐다.

▶원래 죽음의 계곡(death valley)은 미국 서부의 사막 이름이다. 미국 서부 개척 시대에 서부행 지름길을 찾던 탐험대가 사막 길을 택했다가 많은 동료를 잃은 뒤 이런 이름을 붙였다. 이후 기업이 기술 개발에는 성공했지만 자금 부족 등으로 제품 상용화에는 실패하는 상황을 지칭하느라 미국 경영학자들이 이 이름을 차용했다. 벤처 업계에선 "죽음의 계곡과 다윈의 바다(Darwinian sea)를 건너야 살아남는다"는 말이 널리 통용된다. 다윈의 바다는 악어와 해파리 떼가 득실대는 호주 북부의 해변 이름이다. 벤처 기업이 신제품 양산에 성공한다 해도 기존 제품과 경쟁하는 탓에 수익을 못 내는 상황을 뜻한다.

▶▶우리나라에선 신생 기업이 창업 3년 뒤 생존하는 비율이 39%에 불과하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다. 미국과 유럽 주요국은 3년 생존율이 60% 가까이 된다. 신생 기업 자금 조달을 돕는 자본시장이 열악하고, 시장의 진입 장벽이 높다는 뜻이다.

▶윤종용 전 삼성전자 부회장은 서울대 전자공학과 출신으로 삼성전자 CEO, 삼성그룹 일본 본사 대표를 역임한 IT 업계 원로이다. 윤 전 부회장이 며칠 전 일본 신문 인터뷰에서 "연구·개발과 제품 상용화 사이에는 '죽음의 계곡'이라는 높은 장벽이 있다. … 수제품(手製品) 한두 개를 만드는 데 성공하는 것과 대량생산을 하는 것은 정말 다르다"고 말했다. 정부가 일본 무역 보복 대응책으로 국산화를 말하지만 "단기간엔 어려울 것"이란 전망도 내놨다.

▶'죽음의 계곡' 통과는 큰소리친다고 되는 게 아니다. 치밀한 전략과 꼼꼼한   준비, 실패를 용인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경제과학특보로 발탁한 '축적의 시간' 저자 서울대 공대 이정동 교수는 일본 기업의 힘을 '시행착오 경험의 조밀한 축적'에서 찾는다. 이 교수는 작금의 한국 경제 상황에 대해선 '1단 엔진은 잘 작동했지만, 2단 엔진 점화엔 실패한 로켓'에 비유하고 있다. 어떻게든 죽음의 계곡을 건너야만 한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16/2019081603310.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6827 태종과 세종 세계일보 2020-05-12
16826 고령자ㆍ기저질환자에게 불똥 튈라 헬스조선 2020-05-12
16825 통계 못 믿을 통계청 동아닷컴 2020-05-12
16824 친(親)과 효(孝) 연 수 2020-05-12
16823 '카니발 코로나' 晳 翁 2020-05-12
16822 Welcome To My World - Anita Kerr Singers 맑은샘 2020-05-11
16821 사랑은 하지 않는 것 사랑의 편지 2020-05-11
16820 냉장고에서 더 잘 상하는 과일, 채소 kormedi.com 2020-05-11
16819 마스크 가격 동아닷컴 2020-05-11
16818 인생은 커피 한잔? 연 수 2020-05-11
16817 "합석 안하면 괜찮아"… 중앙일보 2020-05-11
16816 ‘90% 경제’ 세계일보 2020-05-11
16815 심여수(心如水) 이순범 2020-05-11
16814 '클럽의 그늘' 변천사 晳 翁 2020-05-11
16813 In The Year 2525 - Jane Rossi 맑은샘 2020-05-10
16812 [Game] 구슬 맞추기 閑 良 2020-05-10
16811 “같이 먹으면 더 좋아”…건강 증진 음식 조합 kormedi.com 2020-05-10
16810 잠시 쉬어가는 인생... 남궁진 2020-05-10
16809 怨讐의 恩惠 이순범 2020-05-10
16808 산다는 것은 비슷비슷하게 되풀이 된다 연 수 2020-05-10
16807 ◆ 유영규(柳英奎) 회원 타계 KG 50 2020-05-09
16806    유영규를 그리며... 조광석 2020-05-10
16805 건강한 장수 비결 10가지 방법 이승우 2020-05-09
16804 홍도야 울지마라, 뜨거운 안녕 외 맑은샘 2020-05-09
16803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남궁진 2020-05-09
16802 방아찌는 토끼는 보이지 않는다 조광석 2020-05-09
16801 ‘토망고’ 인기라는데… 단맛 내는 스테비아 안전할까? 헬스조선 2020-05-09
16800 조부모 면접교섭권 동아닷컴 2020-05-09
16799 우리 삶 인생의 속도 연 수 2020-05-09
16798 기름장어 세계일보 2020-05-09
16797 오월이 오면 생각나는 이름 어머니..!! 이순범 2020-05-09
16796 국회의 '박정희' 가리기 晳 翁 2020-05-09
16795 Songs of the 50's & 60's Various Artists 퇴 우 2020-05-08
16794 어버이 날을 맞아 축복을 남궁진 2020-05-08
16793 아련한 추억의 팝송 맑은샘 2020-05-08
16792 건강하게...오래 오래 남궁진 2020-05-08
16791 삶이란 지나고 보면.... 이순범 2020-05-08
16790 코로나 시대의 효도 동아닷컴 2020-05-08
16789 붉어지고 가려운 눈, ‘알레르기 결막염’ 증상 완화하려면? hidoc.co.kr 2020-05-08
16788 55억 현금 가방 세계일보 2020-05-08
16787 인생에 정답이 어디 있겠소 연 수 2020-05-08
16786 '프리덤 나이트(Freedom Knight·자유의 기사) 晳 翁 2020-05-08
16785 코로나 봉쇄 완화 속…예방책은 역시 “마스크” kormedi.com 2020-05-07
16784 人 情 이순범 2020-05-07
16783 봄이오는 길목에서 듣는 클래식 베스트 맑은샘 2020-05-07
16782 남은 인생 열심히 살아 봅시다 남궁진 2020-05-07
16781 56년 만의 “나는 무죄다” 동아닷컴 2020-05-07
16780 짙은 황색 소변은 '요로감염증'… 투명한 무색 소변은? 헬스조선 2020-05-07
16779 코로나 백신 전쟁 세계일보 2020-05-07
16778 노인의 모습에는 편안함이 있어야 연 수 2020-05-07
1,,,11121314151617181920,,,3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