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9-05-18 (토) 07:20
IP: 211.xxx.71
줍줍족



줍줍족


서울의 새 아파트 1채 추첨 공고를 냈더니 사흘 전 4만7000명 가까이 몰렸다. 접수 홈페이지가 다운됐다. 2년 전 분양한 아파트인데 당첨된 사람이 청약 부적격으로 계약 취소되는 바람에 분양 매물로 나왔다. 2년 새 그 일대 아파트 가격이 4억, 5억원 올랐다고 한다. '2년 전 분양가'로 새 아파트 살 수 있으니 이른바 '줍줍족'이 구름처럼 몰렸다.

▶'줍줍'은 '줍고 또 줍는다'를 줄인 말이다. "아파트 쓰레기장에서 낡은 의자 '줍줍'했어요." 남이 버린 가구를 주워가 예쁘게 리폼해 사용하는 인테리어 알뜰족들이 즐겨 쓰던 표현이다. 이 소박하고 사랑스러운 어휘가 요즘은 '현금 부자들, 아파트 줍줍' 같은 부정적 어감으로 변질됐다.

▶서울 아파트값이 급등하자 정부는 2년간 고강도 부동산 대책들을 쏟아냈다. 투기지역, 투기과열지구로 겹겹이 봉쇄해 대출을 어렵게 해놨다. 투기 차단한다고 아파트 청약 요건도 강화했다. 취지와 달리 엉뚱한 피해자들이 생겨났다. 새 아파트 당첨되고도 너무 자주 바뀐 요건 때문에 청약 부적격자가 되거나 비싼 분양가, 높아진 대출 문턱에 계약 포기자가 생겨났다. 이런 아파트는 청약 자격 없어도 돈만 주면 살 수 있다. 누군가 돈 없어 계약 포기한 아파트를 대출 필요 없는 현금 부자들이 줍듯이 사간다고 해 '아파트 줍줍족'이란 신조어가 나왔다. 정부는 '줍줍족' 대책을 또다시 내놨다.

▶10여년 전 프랑스 지리학자 발레리 줄레조가 대한민국을 '아파트 공화국'이라 했다. 아파트 공화국의 열기는 식을 줄 몰라 '줍줍족' 말고도 온갖 아파트 신조어가 넘친다. 부동산 커뮤니티에서는 '10억 클럽' 때문에 희비가 엇갈린다. 강남을 넘어 강북까지 10억원 넘는 아파트들이 속속 생겨난 탓이다. 지하철역 가까운 '역세권'뿐만 아니라 별별 '~세권'도 유행이다. 숲 근처 '숲세권', 강이나 호수 근처 '수세권'은 그렇다쳐도 스타벅스 가까운 '스세권', 맥도날드 배달 가능한 '맥세권'까지 등장했다. 호재를 내세워 내 집 가치를 높게   보이려는 심리다.

▶천정부지 뛰는 집값을 정부가 손 놓고 있을 수도 없지만 그렇다고 대출을 꽁꽁 억눌러 젊은 층은 집을 못 사고 현금 부자 줍줍족이 유리해지는 규제 일변도 정책도 정상은 아니다. 미국이나 유럽처럼 젊은 사람들이 목돈 없어도 계약금만 조금 내고 매달 대출금 갚으면서 내 집 장만할 수 있는 방법은 없나. 부동산 정책도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5/17/2019051703242.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 2019년 9월에 만나는 우리들 모임을 알려드립니다 KG 50 2019-08-27
경기50회 동창회 후원금 현황 KG 50 2019-06-18
15473 사우디 정유시설 드론공격에 대한 분석 MSN 2019-09-17
15472 詩처럼 아름다운 사랑의 노래들 ... 맑은샘 2019-09-17
15471 해가 점점 짧아지면 계절성 우울증이 온다 한국일보 2019-09-17
15470 가네마루 신 동아닷컴 2019-09-17
15469 잠시 쉬어가는 인생~ 오늘은 꼭 행복하세요 남궁진 2019-09-17
15468 주권농단 세계일보 2019-09-17
15467 마음이 가는곳 연 수 2019-09-17
15466 공포의 드론(Drone) 晳 翁 2019-09-17
15465 삼월회 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9-09-16
15464 밝고 경쾌한 아름다운 클래식 맑은샘 2019-09-16
15463 단순 건망증과 치매를 구분하는 방법 kormedi.com 2019-09-16
15462 세금 방정식 세계일보 2019-09-16
15461 멋진 인생 연 수 2019-09-16
15460 '맘카페' 晳 翁 2019-09-16
15459 운동 전에 삼가야 할 음식 헬스조선 2019-09-15
15458 모두를 기쁘게 하는 클래식 모음 맑은샘 2019-09-15
15457 에스프레소·아메리카노·라떼 중 카페인 가장 많은 커피는? 헬스조선 2019-09-15
15456 무상 (無常) 이순범 2019-09-15
15455 추석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 남궁진 2019-09-15
15454 사랑맛.... 러브팝송 / Love Is All Around 외 맑은샘 2019-09-14
15453 인생의 불빛이 되어 주는 지혜 연 수 2019-09-14
15452 Souvenir(추억) - Drdla 이승우 2019-09-14
15451 군살 빼거나 기분 좋게 하는 음식 komedi.com 2019-09-14
15450 노서(老鼠)와 춘화현상(春化現象) 남궁진 2019-09-14
15449 情이 넘치는 한가위 되세요 이승우 2019-09-12
15448 좋은 생각 품고 살기 연 수 2019-09-12
15447 풍성하고 즐거운 한가위 남궁진 2019-09-12
15446 전립샘비대증에 좋은 음식 5가지 hidoc.co.kr 2019-09-12
15445 아코디언 연주곡 모음 맑은샘 2019-09-12
15444 “당신들은 혼자가 아니다” 동아닷컴 2019-09-12
15443 풍요로운 한가위 紫 翁 2019-09-12
15442 행복을 찾는 일곱가지 연 수 2019-09-12
15441 여성의 삭발 晳 翁 2019-09-12
15440 발라드 애창가요 모음 맑은샘 2019-09-11
15439 사라지는 종이증권 동아닷컴 2019-09-11
15438 오늘도 행복하고 알찬 하루되세요 남궁진 2019-09-11
15437 바보 마윈 세계일보 2019-09-11
15436 불쌍한 인간들에게 준 신의 선물들 연 수 2019-09-11
15435 법무장관 對 검찰총장 晳 翁 2019-09-11
15434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친구 紫 翁 2019-09-10
15433 클래식을 사랑한 영화 맑은샘 2019-09-10
15432 말빚, 글빚 동아닷컴 2019-09-10
15431 식물성 고기 세계일보 2019-09-10
15430 배 아파 죽겠는데, 변은 안 나와… 헬스조선 2019-09-10
15429 마음에도 힘이 필요 합니다 이순범 2019-09-10
15428 네 컷 만화 晳 翁 2019-09-10
15427 산들 바람 / 정인섭 시, 현제명 곡 이승우 2019-09-09
15426 9월 중에 꼭 맛봐야 할 과일, 채소 kormedi.com 2019-09-09
12345678910,,,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