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연합뉴스
작성일 2018-08-09 (목) 08:50
IP: 211.xxx.45
우주에서도 보이는 미 캘리포니아 산불

   

우주에서도 보이는 미 캘리포니아 산불



○···  ◇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 북쪽에서 발화한 대형 산불이 주(州) 재난 역사상 최대 규모의 화재로 기록됐다고 미 언론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 사진: 서울시 면적의 2배 규모를 태운 이번 산불은 우주 공간에 떠 있는 ISS에서도 연기 기둥이 정밀하게 포착될 정도로 규모가 컸다. 나사 제공 AP 연합뉴스  

○··· 캘리포니아 소방국에 따르면 발화 11일째를 맞은 '멘도시노 콤플렉스 산불'이 이날 오전 현재 29만 에이커(1천173㎢)의 산림을 태웠다. 이는 지난해 캘리포니아 주 역대 최대 산불로 기록된 토머스 산불의 피해 면적(1천140㎢)을 초과한 것이다. 멘도시노 콤플렉스 산불의 피해면적은 서울시 2배, 샌프란시스코시 9배에 달하고 로스앤젤레스(LA) 전체 면적(30만 에이커)에 육박한다.



◇ 이 산불은 쌍둥이 산불 형태로 발화했는데 4만8천 에이커를 태운 리버 파이어는 78% 진화됐지만, 24만 에이커를 태운 랜치 파이어는 진화율이 20%에 불과해 피해면적이 훨씬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 사진:> 2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북부 섀스타 카운티의 최대 도시 레딩 인근에서 소방관이 주택가로 내려오는 산불을 막으려고 물을 뿌리고 있다. 레딩/AP 연합뉴스  

○··· 불은 북쪽으로 멘도시노 국유림, 동쪽으로는 레이크·콜러사 카운티까지 이르고 있다. 불길이 번지는 지역이 깊숙한 산림지대여서 소방대의 접근이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 현장에는 DC-10, 747 점보제트 등 대형 소방항공기가 떠서 소화액을 뿌리고 있지만 역부족인 상황이다. 현장 소방대원은 1만4천여 명이 배치돼 화마와 사투를 벌이고 있다. 호주와 뉴질랜드에서 지원하러 온 소방대원 수십 명도 합류했다.



◇ 멘도시노 산불로 위협받은 건물과 가옥은 1만1천여 채에 이른다. 모두 7명의 목숨을 앗아가 가장 많은 인명 피해를 낸 샌프란시스코 북쪽 소도시레딩의 '카 파이어'는 진화율 47%를 보이는 가운데 16만 에이커를 태웠다. <△ 사진:>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지난 3일(현지시간) 관측한 미국 캘리포니아 주 산불 모습으로 미 항공우주국(NASA)이 공개한 사진이다. 나사 제공 AP 연합뉴스  

○··· 요세미티 국립공원 일부 지역을 무기한 폐쇄하게 한 '퍼거슨 파이어'는 진화율이 38%로 약간 올라갔다. 지난달부터 캘리포니아 주에서 발화한 14개 대형 산불로 사망자는 11명에 달하며 대피한 이재민은 수만 명에 이른다. 미 기상당국은 역대 10대 산불 중 4개가 최근 5년 사이에 발화한 것이라며 지구온난화에 따른 폭염이 산불의 규모를 키우는 주된 원인이라고 밝혔다.



◇ 한편, 캘리포니아 산불은 우주 공간에 떠 있는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도 연기 기둥이 정밀하게 포착될 정도로 규모가 컸다. 미 항공우주국(NASA)이 공개한 사진을 보면 카 파이어 등으로 일어난 파이어 토네이도 현상이 거대한 연기 기둥을 만든 장면이 유럽우주국(ESA) 소속 우주비행사 알렉산더 게르스트의 카메라에 잡혔다. △ 사진: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지난 3일(현지시간) 관측한 미국 캘리포니아 주 산불 모습으로 미 항공우주국(NASA)이 공개한 사진이다. 나사 제공 AP 연합뉴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 2019년 7월에 만나는 우리들 모임을 알려드립니다 KG 50 2019-06-26
동창회 유지를 위한 후원금 협조문 KG 50 2019-06-11
경기50회 동창회 후원금 현황 KG 50 2019-06-18
15116 찻잔 속에 넘치는 갈색의 진한 향기 맑은샘 2019-07-23
15115 아침 쾌변을 위한 생활습관 komedi.com 2019-07-23
15114 마음에 드는 사람 연 수 2019-07-23
15113 외래 많이 가는 한국인 晳 翁 2019-07-23
15112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 팁 老朋友 2019-07-23
15111 값진 인생(人生) 이순범 2019-07-22
15110 노벨상과 독가스 사랑의 편지 2019-07-22
15109 번안곡과 원곡 - White house (Casa bianca) 외 맑은샘 2019-07-22
15108 숲 훼손 최소화한 공중 산책로 조선닷컴 2019-07-22
15107 강남경찰서 晳 翁 2019-07-22
15106 월요일 좋은아침 남궁진 2019-07-22
15105 체감온도 49도… 美, 폭염으로 6명 사망 한국일보 2019-07-21
15104 활력 찾게 하는 여름철 보양식 komedi.com 2019-07-21
15103 同行하는 人生 연 수 2019-07-21
15102 옛노래 모음 - 힛트 가요 특선집 10 맑은샘 2019-07-20
15101 최소 혈압도 중요…80이하로 유지해야(연구) komedi.com 2019-07-20
15100 구글의 반역죄? 동아닷컴 2019-07-20
15099 幸福한 아침의 人事 이순범 2019-07-20
15098 좋은 아침이에요 남궁진 2019-07-20
15097 클래식 모음 12 맑은샘 2019-07-20
15096 상산고와 벨러비스 晳 翁 2019-07-20
15095 부부 노래 맑은샘 2019-07-19
15094 오늘의 편지 연 수 2019-07-19
15093 요시다 쇼인과 토착 왜구 晳 翁 2019-07-19
15092 One hour with the Just For Laughs Gags 乾 達 2019-07-19
15091 기억하지 않는 '역사의 3등'… 달 착륙 50년 뒤 영웅으로 조선닷컴 2019-07-18
15090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 동아닷컴 2019-07-18
15089 가슴깊이 스며드는 클래식 맑은샘 2019-07-18
15088 순간적으로 ‘핑~’…여름철 ‘저혈압’ 주의보 스포츠경향 2019-07-18
15087 굿 모닝...좋은 아침 남궁진 2019-07-18
15086 아름다운 글 연 수 2019-07-18
15085 北의 벤츠 밀수 晳 翁 2019-07-18
15084 여름철 야생버섯, 함부로 먹다간 큰일나요~ Newsis 2019-07-17
15083 감성적인 클래식 음악 컬렉션 맑은샘 2019-07-17
15082 따뜻한 녹차 한 잔, 노화부터 암까지 막아준다 헬스조선 2019-07-17
15081 세계 '반도체 영웅' 故 강대원 박사 쓸쓸한 20주기 퇴 우 2019-07-17
15080 인생은 물처럼 살라고 교훈합니다 남궁진 2019-07-17
15079 괴롭힘 방지법 晳 翁 2019-07-17
15078 Serenade To Spring - Secret Garden 맑은샘 2019-07-16
15077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지은 죄 조선닷컴 2019-07-16
15076 여름철 꼭 알아둬야 하는 ‘냉방병’ 예방법 스포츠경향 2019-07-16
15075 사람을 지혜롭게 만드는 비결 연 수 2019-07-16
15074 전기 없는 세상 晳 翁 2019-07-16
15073 Haydn / String Quartet No.53 in D major 맑은샘 2019-07-15
15072 갈등 사랑의 편지 2019-07-15
15071 양치기 소년 軍 晳 翁 2019-07-15
15070 빨간색 바나나도 있다? 다양한 바나나 종류 news1.kr 2019-07-14
1234567891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