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자 晳 翁
작성일 2018-02-15 (목) 08:21
IP: 211.xxx.109
'못난이' 은진미륵
   

'못난이' 은진미륵


"그림이 걸린 벽의 벽지가 훨씬 완성도가 높은 것 같다." 1874년 클로드 모네가 전시회에 출품한 '인상, 해돋이'에 야유가 쏟아졌다. 붓으로 대충 그린 듯한 항구의 해돋이 풍경은 사실적이거나 아름답지 않았다. 비평가들은 모네가 그림을 제대로 그리지도 않고 작품이라고 우긴다고 비난했다. 모네는 풍경 자체가 아니라 풍경이 남긴 인상을 화폭에 옮겼다. '인상, 해돋이'는 19세기 후반 서양미술사를 뒤흔든 '인상파' 탄생을 알리는 대표작이 됐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피카소미술관 대표작은 피카소가 1957년 그린 '시녀들' 연작이다. 젊은 날 마드리드 프라도미술관에서 본 벨라스케스의 17세기작 '시녀들'을 모델 삼아 일흔여섯 살 화가는 다섯 달 동안 58점이나 그렸다. 피카소는 벨라스케스 작품을 해체한 후 재구성해 귀여운 마르가리타 공주는 못난이로, 강아지는 도형으로 그리는 독창적 해석을 했다. 이 그림이 19세기에 나왔다면 거장(巨匠)을 모독한 미친 화가 취급을 받았을 것이다.

▶'은진미륵'으로 알려진 논산 관촉사 석조미륵보살입상이 보물 지정 55년 만에 국보로 승격된다. 고려 초인 968년 세워진 이 불상은 18.2m 높이 국내 최대 석불이다. 그런데 세련된 통일신라 불상에 비해 조형미가 뒤떨어지는 '못난이' 불상으로 취급받았다. 체구에 비해 얼굴이 너무 커 인체 비례로 하면 4등신도 안 되는 데다 눈·코·입까지 커서 괴상하게 보였기 때문이다. '못난이' 불상 은진미륵의 극적 반전이다.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은 은진미륵에 "민간신앙에 남아 있던 장승의 이미지를 불교적으로 번안한 듯한 토속성이 보인다"고 했다. 기적을 일으킬 만한 괴력(怪力)의 소유자 같은 모습으로 민중에게 희망을 준다는 것이다. 이 불상이 의도적으로 고전 미학을 벗어던지고 개성적 모습을 갖췄다는 해석도 있다. 문화재청이 밝힌 국보 승격 사유도 '파격적이고 대범한 미적 감각' '뛰어난 독창성과 완전성'이었다.

▶예술품의 진가를 재발견하는 경우가 왕왕 있다. 17~18세기 달항아리도 그렇다. 약간 울퉁불퉁한 데다 이지러진 달항아리는 구닥다리 취급을 받아오다 가치를 인정받은 게 불과 몇십년 전이다. 미술사학자 고(故) 최순우 선생이 "무심한 아름다움"이라고 한 달항아리는 평창올림픽 성화대로도 선보였다. 아름다움에 대한 인간의 생각은 늘 바뀐다. 그러나 변치 않는 진리는 달항아리나 은진미륵처럼 독특한 개성이 있어야 한다는 사실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2/14/2018021403040.html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13897 과거 北이 보낸 유해는 동물뼈였다 중앙일보 2018-06-25
13896 6월 26일 본관 옥상에서 (2010) – 再 고 유만형 글 2018-06-25
13895 왕비를 만드는 가문 BEST3 in 한국사 퇴 우 2018-06-25
13894 내가 겪은 6.25, 보고 듣고 겪은 일화 (재탕) 고영환 글 2018-06-25
13893 오늘은 6.25 - [영상] 전우가 남긴 한마디 閑 良 2018-06-25
13892 작은 일에 최선을 다하는 사람 연 수 2018-06-25
13891 돌연사 직전 몸이 보내는 6가지신호 헬스닷컴 2018-06-25
13890 장기 기증 사랑의 편지 2018-06-25
13889 재무통(財務通) CEO 晳 翁 2018-06-25
13888 JP 보내는 대통령의 아들들 fnnews.com 2018-06-24
13887 성인용 커피 마작게임 乾 達 2018-06-24
13886 폭염 예보, 열사병 주의하세요 헬스조선 2018-06-24
13885 전국 대부분 폭염특보…내일 밤 제주도, 모레 전국 비 연합뉴스 2018-06-24
13884 새 보금자리 건축하는 쇠백로 Newsis 2018-06-24
13883 Number of deaths in the WW2 per country 퇴 우 2018-06-24
13882 회 심 (回心) 연 수 2018-06-23
13881 무더위를 식혀주는 아름다운 곡들 맑은샘 2018-06-23
13880 묻지도 말고 따지지도 말고... 남궁진 2018-06-23
13879 미국의 세계전략과 한반도 ​ 미사옹 2018-06-23
13878 학교운영위에 파견될 당원 晳 翁 2018-06-23
13877 60대 노인 99%가 후회하는 10가지! 퇴 우 2018-06-22
13876 우리 몸에 힘이 있듯이 마음에도 힘이 있습니다 연 수 2018-06-22
13875 혈관을 청소해 주는 음식들 이순범 2018-06-22
13874 [영상] 당신은 울고 있네요 閑 良 2018-06-22
13873 연꽃처럼 향기로운 행복한 하루 되세요 남궁진 2018-06-22
13872 "사람이 개를 물었다" 晳 翁 2018-06-22
13871 하지정맥류 꼭 치료해야 할까요? Hidoc.com 2018-06-22
13870 5세기 백제의 '중국 자기' 열풍 조선닷컴 2018-06-21
13869 기회는 가면을 쓰고 나타난다 남궁진 2018-06-21
13868 산을 깎아 만드는 태양광 晳 翁 2018-06-21
13867 고혈압 예방에 좋은 먹을거리 kormedi.com 2018-06-20
13866 원자력도 적폐인가, 전기차·AI·사물인터넷 어떻게 돌리나 조선닷컴 2018-06-20
13865 살짝 비우니 편한 것을 연 수 2018-06-20
13864 게임 중독은 정신질환 晳 翁 2018-06-20
13863 싱가폴에 숨긴 트럼프의 무서운 계략 미사 옹 2018-06-19
13862 '신석기 타임캡슐' 조선닷컴 2018-06-19
13861 피부 노화 방지, 설탕 대신 이것 komedi.com 2018-06-19
13860 올해 장마, 19일 제주부터 시작해 북상 Newsis 2018-06-19
13859 트럼프 '아파트 독트린' 晳 翁 2018-06-19
13858 전 세계 최고의 항공사와 공항 MSN 2018-06-18
13857 삼월회모임 사진 다섯장 舍廊房 2018-06-18
13856 영화 속의 클래식 선율들 맑은샘 2018-06-18
13855 나의 삶 연 수 2018-06-18
13854 자원봉사 사랑의 편지 2018-06-18
13853 기업 후원 먹고 크는 예술 晳 翁 2018-06-18
13852 어긋난 수신호, 비밀의 문을 열다 - 공주 공산성 퇴 우 2018-06-17
13851 끝까지 버리지 말아야 할 10가지 연 수 2018-06-17
13850 여름모기- 열나고 구토·설사 증상…고개 드는 모기감염병 news1.kr 2018-06-17
13849 가을이 보이나요 Newsis 2018-06-17
13848 로켓도 끄떡없는 ‘달리는 요새’…북미정상 車, 누가 더 잘 막나.. 중앙일보 2018-06-17
12345678910,,,278